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보도자료
홍보센터보도자료
등록일
2016-12-28
제목
코스맥스, 화장품 ODM 업계 최초 ‘1억 달러 수출의 탑’ 수상
코스맥스, 화장품 ODM 업계 최초 ‘1억 달러 수출의 탑’ 수상
코스맥스, 화장품 ODM 업계 최초 ‘1억 달러 수출의 탑’ 수상

- 제53회 무역의 날 행사서 사상 최대 기록 달성

- 전년 5000만 달러 수출의 탑 이어 올해 1억 달러 수출 쾌거

- 2020년 수출 비중 50% 돌파 ‘프로젝트 2050’ 목표 설정

 

글로벌 화장품 연구·개발·생산(ODM) 전문기업인 코스맥스(회장 이경수)가 서울 COEX에서 열린 ‘제53회 무역의 날’ 기념식에서 ‘1억 달러 수출의 탑’을 수상했다고 5일 밝혔다.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무역협회에서 주관하는 ‘무역의 날’ 행사는 해외시장 개척과 수출의 획기적 증대, 경제발전에 공이 큰 업체에 수여한다.

 

코스맥스는 창립 초기부터 수출 우선 정책을 펼쳐 왔다. 로레알그룹의 랑콤, 입생로랑, 네리움 등 다수의 브랜드에 혁신적인 제품으로 수출에 만전을 기했다. 특히 2005년 세계 최초로 개발한 젤아이라이너를 비롯해 선 팩트, 아이섀도우 등의 제품이 꾸준히 선전해 ‘1억 달러 수출의 탑’ 수상의 원동력이 됐다.

 

이는 2005년 1000만 달러의 수출을 시작으로 2011년 2000만 달러, 2015년 5000만 달러, 올해 1억 달러 수출 달성까지 꾸준한 증가세를 나타내고 있다. 유럽, 일본, 아세안 등 각국의 무역장벽을 해소하는 것은 물론 우리나라와 FTA를 체결한 국가 등에도 전담팀을 구성하여 인원을 대폭 강화해 수출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수출 지역 역시 화장품 산업의 본고장이라 할 수 있는 일본, 미국, 프랑스 등 100여 국으로 우리나라 화장품 ODM 기업으로는 최대 규모로 진행 중이다. 향후에는 일본, 유럽, 아세안 등의 신흥 시장에서 등록 품목 확대 등이 지속적으로 이루어지고 있어 내년에도 50% 이상의 수출 증가가 기대되고 있다. 특히 화장하는 인구가 늘어나는 동남아 국가로 매출처가 다변화되고 있어 인니(印尼)를 중심으로 할랄 제품 등 수출 물량이 증가할 것으로 회사 측은 내다보고 있다.

 

또한 2020년 수출 비중 50% 돌파를 위한 장기비전도 세웠다. 코스맥스가 그리는 성장 비전은 한마디로 글로벌화를 통한 세계 시장 공략이다. 올해 초 첨단 SCM(Supply Chain Management) 및 글로벌 물류 통합시스템 구축으로 코스맥스의 글로벌 생산기지(한국, 중국, 미국, 인니)에서 동시 제품 생산이 가능케 했다.

 

코스맥스 이경수 회장은 “1억 달러 수출의 쾌거는 세계 시장 공략을 위해 지난 24년간 지속적으로 연구 개발과 설비 투자 등에 매진한 결과라고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고객 니즈에 부합한 차별화된 제품을 꾸준히 선보여 해외 시장 공략을 가속화 해 글로벌 No.1 화장품 ODM 사의 입지를 굳힐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코스맥스의 올 3분기 누적 매출은 연결기준으로 매출 5572억 원, 영업이익 431억 원을 달성했다. 매출은 전년대비 40.2%, 영업이익은 39.2% 증가해 10년 연속 20% 이상의 매출 호조세를 이어갔다.

(끝)

메일보내기
보내는 사람
받는 사람
제목
내용
보내기